close
포토 뉴스

은혜의 기쁨, 나도 알고파요

BY.천부교
할머니와-합창-공연-참석

최수빈, 다빈양 (울산 교회 고3, 고2 맨 오른쪽)은 할머니를 처음 모시고 참석했다. 최다빈 양은 합창자로 가족의 축하를 받았다. 언니 수빈 양은 무대에 서지 못했는데 “동생이 어른들과 합창 연습을 하니 예전과는 또 다른 기쁨이 있다고 했어요. 저는 그게 무엇인지 몰라서 아쉬운 마음이 있었는데, 합창 공연을 보고 왜인지 울컥하더라고요. 다음에는 꼭 해서 알아봐야겠어요”라고 했다.

발행일 : 2020-06-21 발행호수 : 2583

찬송가
0:00 0:00
비닐 디스크
CHUNBUKYO
LOADING